버억 뜻, 활용방법

By | 2020년 2월 12일

인터넷에서 새로 생기는 신조어가 너무 많습니다. 다 알아두기가 쉽지 않네요. 어떤 단어들은 금방 사라지기도 해서 허무하기도 합니다. 인터넷스타 킹기훈님이 유행시킨 버억 뜻에 대해 알아보고, 어떻게 활용하는지도 살펴보겠습니다.

<버억 뜻, 활용방법>

만두

제대 후 다양한 활동을 하는 킹기훈님은 지금은 유튜브 스타인 것 같아요. 네이버 어학사전을 보면 ‘먹기 직전에 소리내는 추임새의 일종으로 스트리머가 만들어낸 신조어’라고 되어 있습니다. 판소리에서 고수가 장단을 치며 ‘좋다’, ‘좋지’, ‘얼씨구’ 등의 추임새를 넣는 것과 비교하기도 합니다.

즉, 먹방할 때 추임새로 넣는 일종의 의성어 같은 개념이에요. 웃기자고 만든 말인데 유행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응용해서 쓰고 있는 상황입니다.

왓더 버억
짜장 범버억~
가위바위버~억

등등. 다양하게 응용해서 쓰더군요. 말장난이기도 하고, 그냥 재미로 쓰기도 하지요. 인싸가 되려면 이런 단어들까지 알아야겠지만, 일상생활에는 그다지 필요없는 단어이기도 합니다. 그래도 알아두면 어디가서 갑작스럽게 튀어나와도 당황하지는 않겠지요. ㅎㅎ

[참고 글]

반모 뜻, 요즘 아이들이 자주 쓰는 말

언더아머 단속반 뜻, 3대 500의 진짜 의미

빤스런 뜻, 다양한 활용사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