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형 간염 검사, 증상 및 치료, 전염성

By | 2018년 5월 2일

C형 간염은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급성, 만성으로 분류될 수 있고, B형간염과 유사할 수 있지만, 만성화될 확률은 훨씬 높다고 합니다. B형은 백신이 있지만, C형은 아직 없기에 관리의 중요성이 더더욱 중요한 질환이라 할 수 있습니다.

<C형 간염 검사, 증상 및 치료, 전염성>

C형 간염

1. C형 간염 원인

다양한 원인에 의해 감염될 수 있습니다.
– 이미 감염된 혈액 : 수혈, 혈액이 활용되는 의약품, 주사기 재사용
– 성적인 접촉
– 문신, 침, 피어싱 등의 과정
C형 간염 바이러스가 간세포를 파괴하게 되는데, 이때 염증이 발생합니다.

2. C형 간염 증상

– 피로감, 구역질, 구토 증상
– 근육통, 미열
– 진한 소변 색깔
– 간혹 황달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땐 증세가 심각할 수 있습니다. 자칫 잘못하면 생명이 위험할 수 있어요.

3. C형 간염 검사

기본적으로 혈액검사를 통해 진단을 내리게 됩니다. 항체 anti-HCV Ab나 C형 간염 바이러스인 RNA를 검출하는 검사를 하게 됩니다. 검사 자체가 어렵지는 않아요. 환자도 부담 없고요.

4. 치료

여러 가지 치료 방법이 있는데, 약물치료는 기본입니다. 문제는 부작용입니다. 따라서, 주치의의 정확한 판단 및 처방이 필요한 만큼 환자와의 상호 교류가 중요한 병이라 할 수 있겠네요. C형 간염 치료제 가격이 꽤 비싸다고 하네요.

5. 전염성

C형 간염의 원인이 여러 가지가 있기 때문에 이미 걸린 사람이라면 가족에게 전염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혈액이 이동할 수 있는 상황을 최대한 피하는 게 좋겠지요. 성접촉을 통해서도 전염될 수 있으므로 조심하는 게 좋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