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과성 허혈성 발작 위험성, 예방을 위한 식습관

By | 2018년 8월 28일

일과성 허혈성 발작이란 병명은 단어 자체가 좀 어렵습니다. 쉽게 풀자면 뇌혈관 문제로 어떤 증상이 나타나거나 장애가 오는 경우를 말하는 것입니다. 이게 위험한 이유는 뇌졸중의 전조 증상이기 때문인데요. 증상이 보인다면 빠르게 조치를 해야 하고, 아직 건강하다면 관리를 잘해야 하고, 고혈압, 당뇨환자라면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일과성 허혈성 발작 위험성, 예방을 위한 식습관>

뇌 뇌졸중

일과성 허혈성 발작이란?

피가 흐르는 뇌혈관이 일시적으로 막혀, 압력 상승 등으로 인해 뇌경색을 일으키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24시간 이내에 원상 복귀된다고 해요. 이게 길어진다면 뇌졸중이 되겠지요. 작은 뇌졸중이라 보면 되겠습니다.

막힌 혈관이 24시간 이내로 뚫리지 않는다면, 혈관이 터지는 등 출혈이 날 수 있겠지요? 또는 피가 통하지 않으니 뇌세포가 죽기 시작하겠지요? 잘못하면 사망에 이를 수도 있습니다.

일과성 허혈성 증상 및 위험성

– 한쪽의 마비 증상 (얼굴, 팔, 다리)
– 편두통
– 경직, 경련 증상
이 문제가 터지고 나면 빠른 시간 안에 (7일 이내 10% 이상) 뇌경색이 찾아올 수 있습니다. 따라서, 바로 병원을 찾아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돌이킬 수 없는 상황이 올 수 있어요.

뇌, 뇌혈관, 뇌질환

후유증

– 언어상실증, 말이 어눌해질 수 있음
– 시야 결손
– 운동 능력 저하

주요 원인

– 혈관에 침전물 쌓여서 문제 (동맥경화)
– 특정 이유로 혈액이 응고되는 경우 (적혈구가 과도하게 많은 경우 등)
– 일부 약물 복용에 의한 부작용
– 헤르페스 등의 바이러스 감염
가장 흔한 원인은 첫 번째 이유입니다.

예방을 위한 식습관

– 양파, 부추, 양배추 등 : 피를 맑게 해주는 효과, 혈액순환에 도움이 됨
– 표고버섯 : 혈압 조절에 도움, 혈전이 쌓이는 걸 막아주기도 함
– 콩 : 혈관 건강에 도움, 콜레스테롤 수치 조절

성인병이 있는 분이라면 특히 조심해야 합니다. 고연령에서 더 위험하고 나타날 확률이 높으니 역시 조심해야 하고요.

[참고 글]

뇌성마비 부르는 백질연화증 예방 및 치료법

뇌암 초기증상 및 진단

치매 예방하기, 뇌건강을 위한 노력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